기사 메일전송
논산시의회, 백성현 시장의 부적절 발언에 매우 강한 유감 표명 - 백시장 '농업관련예산 삭감의원 다음 선거 낙선시켜야,,발언 파문
  • 기사등록 2022-08-30 15:14:42
  • 수정 2022-09-01 13:49:53
기사수정

논산시의회, 백성현 시장의 부적절 발언에 매우 강한 유감 표명

▲ 서원 논산시의회 의장


- 서원 의장, 의회를 시민을 위한 상호협치의 대상으로 인식해줄 것 당부 -


논산시의회(의장 서원)는 지난 8월 25일 있었던 ‘예산을 삭감하는 의원은 낙선시켜야 한다.’는 백성현 논산시장의 발언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


지난 25일 연무체육공원에서 열린 논산시 후계농업경영인 가족화합전진대회에서 백성현 시장은 400여 명의 농업인이 모인 자리에서 축사를 하던 중, 함께 참석한 논산시의회 의원들을 한 명씩 호명하며 예산이 삭감되지 않도록 농업인들이 의회에 압력을 가해달라는 언급과 함께 예산을 삭감하는 의원은 다음 선거에서 낙선시켜야 한다는 발언을 하였다.


이에 서원 의장은 “예산 편성이 시장의 고유 권한이듯, 예산 심의·의결은 의회 고유의 권한”이라 강조하며, “아직 심의를 거치지도 않은 예산에 대해 삭감을 막으라는 말은 시민들이 위임한 의회의 권한을 침해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시장이 공식 석상에서 호소해야 할 정도로 반드시 필요하고 중요한 예산이라면, 시장이 직접 의회에 출석해 토론하고 의원들을 설득하는 모습이 더 진정성 있을 것”이라 밝히며, 의회를 대립의 상대가 아닌 시민을 위한 상호협치의 대상으로 인식해줄 것을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gninews.com/news/view.php?idx=2526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비회원 글쓰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상월면 주내 사거리 흉물 방치 폐가 마침내 철거
  •  기사 이미지 시민공원 족욕체험장 " 인기몰이" 시민들 반색
  •  기사 이미지 10월 12일 강경 젓갈축제 3일차 표정 [2]
한국농어촌공사 메인 왼쪽 6번째 배너…
양촌농협
민속주 왕주 메인 오른쪽 7번째 배너 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